조회 수 62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신산희 남자부 개인 단식 준우승, 대학대항전 3위

 

10956_12688_5436.jpg
전국학생테니스선수권대회에서 남자 단식 준우승을 차지한 신산희/출처 한국대학테니스연맹

지난 8월 1일부터 9일까지 제74회 전국학생테니스선수권대회 겸 2019년도 전국대학대항테니스대회 및 제7회 대학연맹회장배테니스대회가 상주 시민운동장에서 개최됐다. 신산희(사범대·체교16)가 남자 단식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또한, 대학대항전에서 3위를 기록하며 이번 대회에서 우리 대학은 총 2개의 부문에서 입상했다.

신산희는 결승에서 2019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에서 합을 맞췄던 명지대학교의 홍성찬과 금메달을 두고 다퉜다. 신산희와 홍성찬 모두 결승까지 한 세트도 내주지 않고 올라오며 우승 후보의 저력을 보여줬다. 신산희는 홍성찬을 상대로 좋은 모습을 보여줬지만 1세트를 6-1로 내줬다. 이어진 2세트에서도 6-2로 내주며 준우승 트로피를 들었다.

대학대항전에서 우리 대학은 △신산희 △이동현(글로컬캠퍼스 의생대·생활체육17) △한성용(사범대·체교18) △이원석(사범대·체교19)이 출전했다. 16강에서 부산대학교를 3-0으로 제압했다. 4강 티켓을 두고 한국체육대학교와 8강에서 만났다. 예상과 달리 우리 대학이 먼저 2세트를 따냈다. 이어 한국체육대학교가 기권하며 4강에 진출했다. 4강에서 울산대학교에 3-0으로 패하며 3위를 기록했다.

신산희는 "날씨가 너무 더워서 힘든 대회였고 결승에서 꼭 이겨보고 싶은 상대였는데 아직 부족하다는 것을 많이 느낀 경기였다"고 아쉬움을 표하면서도 "4학년이고 주장이다 보니 단체전에서 우승하고 싶었는데 3위를 해서 아쉬웠지만 더운 날씨에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시합해준 후배들에게 고맙다"며 대회 소감을 전했다. 이어 "국내에서만 잘 하는 선수가 아닌 국제대회 무대에도 경쟁력 있는 선수가 되고 싶고 내년에 국가대표에 선발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목표를 밝혔다.

 

가동민 기자  syg100151@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ho's 건대신문

profile

"당신을 듣다. 진실을 말하다."

<건대신문>은 대학 언론으로써 캠퍼스 내외에서 일어나는 각종 뉴스를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며 대학문화를 선도하고 있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03 건대신문 [학술]식물은 추위나 가뭄을 어떻게 견뎌 낼까요? 건대신문 19.10.17 264
702 건대신문 [만평]1355호 만평 건대신문 19.10.10 440
701 건대신문 [보도]제1학생회관 정문 공사, 학기 중 진행으로 구성원들 불만 건대신문 19.10.10 345
700 건대신문 [보도]'의전원' 관련 민 총장 행보, 학내외 논란 건대신문 19.10.10 384
699 건대신문 [칼럼]‘학생대표’라는 자격을 가진 학생이라면 건대신문 19.10.10 304
698 건대신문 [보도]생명과학특성학과 학생회장 직무유기로 인해 탄핵돼 건대신문 19.10.10 375
697 건대신문 [보도]가을은 단과대 축제와 함께 건대신문 19.10.10 478
696 건대신문 [보도]2020학년도 수시지원, 성공적으로 마쳐 건대신문 19.10.10 351
695 건대신문 [보도]2020 THE 세계 대학 평가에서 국내 13위 기록, 전년 대비 한단계 상승 건대신문 19.10.10 532
694 건대신문 [보도]학생식당 업체 변경 후 이용자 수 증가해 건대신문 19.10.10 427
693 건대신문 [보도]선배들이 들려주는 JOB담 건대신문 19.10.10 268
692 건대신문 [보도]2019년도 하반기 전학대회 열려 건대신문 19.10.10 281
691 건대신문 [사설]저의(底意)를 의심하는 저의 건대신문 19.10.10 274
690 건대신문 [사설]학생으로서 누려야 할 권리 건대신문 19.10.10 154
689 건대신문 [칼럼]나는 누구인가? 건대신문 19.10.10 98
688 건대신문 [칼럼]아르바이트생도 사람입니다. 건대신문 19.10.10 147
687 건대신문 [칼럼]시선과 시야, 공감의 필요성에 대하여 건대신문 19.10.10 188
686 건대신문 [칼럼]거창한 감정이 아니라 기쁨, 슬픔과 같은 감정인 외로움 건대신문 19.10.10 122
685 건대신문 [학술]식물은 추위나 가뭄을 어떻게 견뎌 낼까요? 건대신문 19.10.10 180
» 건대신문 [보도]우리 대학, 전국학생테니스선수권대회에서 준우승, 3위 차지 건대신문 19.09.17 62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 4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