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8.189.103) 조회 수 562 추천 수 1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10733_12593_424.jpg
박가은 부편집국장

무심코 저지른 사소한 행동이 종종 큰 대가가 되어 돌아온 적이 있다. 누구나 한 번쯤 해본 일이고 나만 하는 행동이 아니라면 걸린 입장에서는 억울할 만 하다. 무단횡단으로 벌금을 물어본 적이 있는가? 무단횡단의 벌금은 최소 2만 원에서 최대 3만 원이다. 무단횡단을 하다 걸려본 적이 없으면 모르겠지만 심리상 무단횡단으로 벌금을 물게 되면 일단 화부터 난다. 나만 하는 것이 아닌데, 평소엔 잘 안 하는데 등 별별 생각이 들 것이다. 태어나서 한 번도 무단횡단을 안 해본 사람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타인의 안전과도 직결되는 문제지만 그렇다고 무단횡단을 하는 모든 사람을 감시하고 처벌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개인의 양심에 맡길 문제인 것이다.

최근 우리 대학 에브리타임에 비슷한 일을 고발하는 글이 올라왔다. 사실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으나 A단과대학의 학생회장이 태도 및 출석점수가 40%를 차지하는 강의에서 지속적으로 대리출석을 했다는 의혹을 제기하는 글이었다. 해당 수업을 수강하는 한 학우가 고발 글을 올리자 A단과대학 학생회장의 사과를 요구하는 글이 여러 차례 올라왔다. ‘대출을 한 번도 안 해본 사람이 있냐’고 말할 수 있지만 학생 입장에서는 출석점수 1점이라도 지속적으로 감점되면 성적이 달라지기 때문에 작은 점수일지라도 결코 관대해질 수만은 없는 노릇이다.

학교에서 공공연히 이뤄지는 대리출석은 자랑할 만한 일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마땅히 감시하는 사람이 없어 누구나 마음먹으면 할 수 있는 것이 현실이다. 우리 대학의 출석시스템은 이캠퍼스를 이용한 ‘스마트 출석’으로 출석번호만 알고 있으면 강의실 밖에서도 출석이 가능하다. 대리출석처럼 누군가의 도움 없이도 ‘출튀(출석하고 튀기)’등의 편법으로 부정행위를 할 수 있지만 모든 부정행위를 감시하기는 힘들다.

에브리타임에서 있었던 대리출석 논란은 우리 대학 전자출석 제도의 허점부터 학생회장 개인의 잘잘못을 넘어 소속집단까지 비난이 향했다. 모범을 보여야 할 학생대표가 지속적으로 대리출석을 했다는 것에 대한 비난과 사과가 늦었다는 비난도 있었다. 하지만 이제는 출석 부정행위에 대해 모든이가 다시 생각해봐야 한다. 대리출석으로 인해 성실히 출석한 학생들이 불이익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모든 학생은 공정한 조건에서 공정하게 평가받을 권리가 있다. 단순히 출석을 위해 학교에 오는 것이 아니라 모든 학생들이 떳떳하게 출석을 하고 실력에 따라 자신의 점수를 당당하게 받을 수 있길 바란다.

 

박가은 부편집국장  qkrrkdms924@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ho's 건대신문

profile

"당신을 듣다. 진실을 말하다."

<건대신문>은 대학 언론으로써 캠퍼스 내외에서 일어나는 각종 뉴스를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며 대학문화를 선도하고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7 [보도]학식, 이번에는 바뀔까? [2] 건대신문 06.15 249
526 [보도]이미 시작된 2020 입시, 만 천여명 참가한 미술·디자인 실기대회 건대신문 06.15 206
525 [보도]생환대 학생회비 미지급금 공과대와 상생대에 지급 건대신문 06.15 220
524 [보도]‘평범함 속의 특별함’ 건대신문 06.15 182
523 [보도]우리 대학 최진광 선수, 이상백배 한일학생농구경기대회 출전 건대신문 06.15 208
522 [보도]정외과 학생회 LT에 학과 학생회비 사용해 논란 건대신문 06.15 213
521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4] 건대신문 05.26 555
520 [학술]최재헌 교수의 세계유산이야기 - ⑤ 한국인의 정신문화와 세계유산 [2] 건대신문 05.26 460
519 [학술]물만으로도 움직이는 유체기계 [3] 건대신문 05.26 498
518 [사설]신임 총동문회장에게 기대한다 건대신문 05.26 421
517 [사설]기부와 봉사로 주변을 돌아보자 건대신문 05.26 343
» [칼럼]대리출석, 보는 사람이 없어도 [6] 건대신문 05.26 562
515 [만평]1352호 만평 건대신문 05.26 485
514 [칼럼]행복은 self니까요 [2] 건대신문 05.26 465
513 [칼럼]올바른 정의, 모두가 만들어내야 할 문제 [1] 건대신문 05.26 355
512 [칼럼]대학 축제의 주인은 누구인가? [3] 건대신문 05.26 529
511 [칼럼]새내기에게 정말 필요한 것 [1] 건대신문 05.26 378
510 [문화]내 성격유형은? [1] 건대신문 05.26 385
509 [시사]‘고령 사회’된 대한민국… 교수사회도 예외는 아니다 [1] 건대신문 05.26 360
508 [보도]제36대 이윤보 총동문회장 취임 [1] 건대신문 05.19 46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 2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