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8.189.103) 조회 수 8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새내기를 위한 장학금 총정리 Time

 

대학 생활에 입학한 새내기라면 열정과 패기가 넘칠 수 있지만 새로운 환경이 낯설 수도 있다. 대학 생활이 낯선 19학번 새내기들을 위한 핵심 정보, 다양한 장학금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10479_12511_3125.jpg

 

▶ 성적우수 장학금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이 받는 장학금으로 성·신·의에 따라 지급된다. 성조 장학금은 장학금 전액으로 단과대학별 재학생 수 165명당 1명꼴로 지급한다. 신조 장학금은 장학금 70%로 단과대학별 재학생 수 45명당 1명꼴로 지급하며, 의조 장학금은 장학금 40%로 단과대학별 재학생 수 20명당 1명꼴로 지급한다. 성신의 장학금을 받으려면 최소한 4.0, 3점대 후반의 학점을 받아야 한다. 하지만 4.0과 3점대 후반의 학점은 최소 요건일 뿐 다른 학우들보다 등수가 높으면 받을 수 있다는 점 잊지 말자.

성신의 장학금은 직접 지원하지 않아도 지급되니 신청하지 않아도 된다. 성적 산정이 완료되면 단과대학별로 지급한다는 점도 기억하자.

※ 특정 장학 - 여기서 끝이 아니다. 시험에 합격해도 장학금을 받을 수 있다. 재학 중 사법고시, 행정고시, 외무고시, 군법무관, 기술고등고시 시험에 최종 합격한 학생은 정규 학기 이내 졸업까지 등록금 전액을 받을 수 있다. 단, 최소 자격 요건은 15학점 이상 신청해야 하고 성적 기준 3.2를 넘어야 한다.

 

▶ 가계곤란 장학금

가계가 곤란한 학우들에게 학비를 지원해 학우들의 학업을 성장시킬 수 있도록 제공하는 장학금이다. 대표적인 가계 곤란 장학금으로는 건국 사랑·희망·복지 장학금이 있다. 건국 사랑 장학금은 소득분위 0~8분위 내 가계곤란자라면 받을 수 있는 장학금으로 등록금의 50%이며 건국 희망 장학금은 기초생활수급자라면 받을 수 있는 장학금으로 최대 200만 원이다. 복지 장학은 가계 곤란한 학생 중 장학금 신청자로 차등으로 50, 100, 150만 원을 지급하는 장학금이다. 단 세 장학금 모두 최소 학점이 2.0 이상이어야 한다.

여기서 꼭 명심해야 할 것은 건국 사랑/희망/복지 장학금을 받기 위해서 한국장학 재단에서 주관하는 국가장학금을 꼭 신청해 놓고 과마다 공고한 기간 내에 신청해야 한다는 점이다. 단과대별로 신청 기간도 다르고 개인적으로 알려주지 않으니 꼭 확인하자!

 

▶ 근로 장학금

학교에서 주관하는 여러 가지 활동을 통해 받을 수 있는 장학금으로, 또래 상담 장학의 경우 교내에 소외된 학우를 또래 상담자로서 도와주는 학생에게 지급하는 장학금이며 장학 금액은50만 원이다. 멘토 장학은 외국인 유학생들의 국내 적응을 위해 도우미 활동을 하는 학생에게 주는 장학금으로 장학 금액은 50만 원 이내로 지급된다.

 

▶ 봉사 장학금

마지막으로 봉사 장학은 △KU미디어(건대신문, ABS, Bulletin영자신문) △OX-K응원단 △Oxen 밴드 △학교 홍보대사 건우건희 △학내 자치기구 등의 활동을 하는 학우에게 지급된다. 여기서 명심할 점은 봉사 장학끼리는 중복해서 받을 수 없다는 것이며 휴학생도 받을 수 없다는 점 알아두자.

 

이지은 기자  emily9090@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49 [만평]화이팅 새내기! [1] 건대신문 02.09 756
448 [캠퍼스맵]우리 대학 캠퍼스를 소개합니다 [1] 건대신문 02.09 534
447 [칼럼]성인이 되어서 마주하는 또 다른 시발점 [1] 건대신문 02.09 390
446 [칼럼]당신을 듣다, 진실을 말하다! 건대신문 02.09 180
445 [칼럼]광장의 중심에서 해방을 외치다 건대신문 02.09 112
444 [인터뷰]‘티켓파워 있는 배우가 되고 싶어요’, 대중을 사로잡은 팔색조 매력의 배우, 김혜윤 학우를 만나다 건대신문 02.09 260
443 [학교생활TIP]건대신문에서 알려주는 새내기를 위한 꿀팁 건대신문 02.09 351
» [보도]“대학 생활의 핵심은 장학금이죠?!” 건대신문 02.02 833
441 [보도]학사 제도 정확히 알고 학교 다니자! 건대신문 02.02 581
440 [보도]대학 생활의 시작 수강 신청 - 첫 단추를 잘 끼워보자! 건대신문 02.02 652
439 [포토뉴스]"이번 역은 건대입구, 건대입구 역입니다" 건대신문 02.02 510
438 [포토뉴스]우리 대학 시각장애인 유도 블록 추가 설치 건대신문 02.02 251
437 [보도]국제 프로그램으로 경험하는 해외 CAMPUS LIFE 건대신문 02.02 347
436 [보도]새내기라면 꼭 기억하세요! 건대신문 02.02 555
435 [보도]2019년 첫 대회 좋은 결과 거둬 건대신문 02.02 320
434 [보도]KUL:HOUSE, 3월 1일부터 신입생 포함 정규입사 시작 [2] 건대신문 02.02 333
433 [보도]PRIME 장학, 올해부터는 교비로 지원 건대신문 02.02 410
432 [보도]2019 신입생 모집 경쟁률 건대신문 02.02 429
431 [문화상 시 부문 심사평]통념을 넘어 새로운 인식 건대신문 18.12.23 917
430 [문화상 웹툰 부문 심사평]공감하며 마음에 위로를 받을법한 건대신문 18.12.23 90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 Next ›
/ 2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