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3.123.69) 조회 수 1168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9665_12075_5046.png
사진 김예신 기자

우리대학 학식 위탁업체인 ‘아워홈(교직원식당, 기숙사식당, 도서관 지하식당, 학생회관 지하식당)’과 ‘신세계푸드(학생회관 1층식당)’는 최근 총무처에 학식단가 인상을 요구하는 공문을 발송했다. △학생 기호 반영 메뉴개발 △최저임금 상승 △식자재 가격상승이 그 근거다. 한편 ‘신세계푸드’는 방학 중 학식 단가를 올렸다가 총무처의 제재로 다시 내린 바 있다.

 

대학교육혁신원 교육성과관리센터가 실시한 우리대학 ‘학생만족실태조사’에서 따르면 학식 음식 가격과 맛에 대한 학우들의 만족도가 저조한 사실이 드러났다. △가격 △맛 △청결성 △직원 친절도 항목으로 실시된 조사에서 평균점수에서 2016년과 2017년각 5점 만점을 기준으로 3.60과 3.98로높은 편이다. 그러나 세부항목으로 보자면 가격 항목에선 3.09와 3.40 맛 항목에선 각 2.75와 3.06으로 평균에 크게 못 미쳤다. 또한 청결성과 직원 친절도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평균이 높았다는 사실도 드러났다.

9665_12076_5142.jpgicon_p.gif

학생만족실태조사에서 맛과 가격에서 낮은 수치를 받은만큼 학식 단가 인상에 대한 학생 여론도 회의적이다. 정현종(사과대·정치17)학우는 학식을 이용하는 이유로 가격을 꼽으며 “단가를 인상하면 더 이상 이용하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허윤아(이과대·물리15)학우 또한 “현재 가격 보다 인상된다면 시간이 걸리더라도 학교 주변 식당을 이용하겠다”며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접근성을 이유로 이용은 하겠지만 만족도가 떨어질 것 같다는 의견도 있었다. 임승환(경영대·경영17)학우는 “가격 변동 이후에도 학생식당을 이용하겠지만 만족도는 지금만 못 할 것 같다”고 밝혔다. 김유진(KIT·의생공15) 총학생회장은 “학식가격 인상이 학우들에게 부담을 줄 수 있음을 인지하고 있다”며 학식 가격 인상 추진에 대해 대책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총학생회장은 “총무처와 협의 중 가격 상승이 수요저하로 이어져 매출에 악영향이 갈 수 있음을 주장 할 예정”이라고 말하며 “학식쿠폰을 비롯한 학생의 금전적 부담을 덜 수 있는 혜택 강화를 요구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예신 기자  yesin9797@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워크맨 2018.03.08 22:03 (*.149.189.56)
    방학 때 가격 올랐을때 어이 상실이었는데... 전후관계를 기사를 통해 알게 되었네요. 잘 읽었습니다.
  • ?
    브로콜이 2018.04.16 17:18 (*.252.146.80)
    감사합니다!
  • ?
    Lalala 2018.05.29 22:03 (*.111.24.79)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4 [보도]e캠퍼스 시스템 새롭게 개편 [5] 건대신문 04.12 977
213 [보도]소프트웨어 중심대학 선정 [2] 건대신문 04.12 785
212 [보도]‘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 5년 연속 선정 [2] 건대신문 04.12 680
211 [사설]취준생을 슬프게 하는 것들 [3] 건대신문 03.25 1205
210 [사설]대학 재정 위기해결에 정부가 나서라 [4] 건대신문 03.25 971
209 [칼럼]새로운 인간관계를 마주하게 될 새내기들에게 하고 싶은 말 [3] 건대신문 03.25 1088
208 [칼럼]그래서 당분간 ‘롤모델’은 없을 듯하다 [1] 건대신문 03.25 818
207 [칼럼]성공한 올림픽의 그늘 [5] 건대신문 03.25 902
206 [여행]고속철도 타고 강릉여행 [5] 건대신문 03.17 1129
205 [문화]치명적인 향기-20대 학우들이 애용하는 화학제품들, 뿌리고 바른 만큼 독성으로 돌아온다 [3] 건대신문 03.17 1112
204 [시사]"#Me Too?", "#Me First!" [2] 건대신문 03.17 1108
203 [카드뉴스]건대신문 62기 수습기자 모집 [2] 건대신문 03.08 1047
202 [보도]신임교원 임용 [2] 건대신문 03.08 2003
201 [보도]새로운 꿈과 마주한 신입생-2018학년도 신입생 입학식 열려 [3] 건대신문 03.08 983
200 [보도]쿨하우스 자치위원회 없이 일방적 기숙사비 인상 [1] 건대신문 03.08 1186
» [보도]새 메뉴 개발 · 최저임금 상승·식자재값 상승 등 이유로 인상추진 [3] 건대신문 03.08 1168
198 [보도]우리대학 상권도 살리고 우리학우들 지갑도 살리고 [2] 건대신문 03.08 1042
197 [보도]특성화고졸재직자전형 1호 박사 배출 [2] 건대신문 03.08 783
196 [보도]안철상 동문, 대법관 취임 [1] 건대신문 03.08 838
195 [보도]우리대학, ‘아시아 100대 대학’진입 [3] 건대신문 03.08 94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 1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ponsored

KUNG을 후원해주시고 있는 업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