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2.177.23) 조회 수 14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9250_11804_4514.png
지난 5월 30일 PRIME 홀에서 전체동아리대표자회의가 진행됐다. (사진·이용우 기자)

지난 5월 30일 늦은 7시 제 1학생회관 PRIME 홀에서 ‘2017 상반기 전체동아리대표자회의(이하 전동대회)’가 개최됐다. 이번 전동대회에서는 △동아리 제명 △신규 동아리 등록 △KT 도어락 설치에 대해 중점적으로 다뤘다.

 

동연 보고에 따르면 △비월(봉사) △HINT(자연과학) △E.C.C(어학)는 지난 4학기 동안 경고 누적으로 제명됐다. 동연회칙에 따르면 제명된 동아리는 자치공간을 더 이상 사용하지 못한다. 이외에도 △아마농구부 △아마축구부 △비화랑 △죽순회 △PTP △얼 △빈삼각은 이번 학기에서 징계를 받아 행사지원금을 받지 못하게 됐다.

 

이날 주된 논의안건으로 성소수자 모임인 Cue The Felix 신규 등록 절차에 대한 의결과 KT 도어락 설치에 관한 의결이 있었다. 회칙 상 신규 동아리 등록 기간은 매년 1학기 초지만 올해 동연이 비상대책위원회로 구성돼 등록 기간을 2학기로 미뤘다. 하지만 8개의 중앙동아리에서 ‘최근 이슈가 됐었던 A 대위 구속 등 동성애자에 대한 사회적 차별이 드러난 시점에 성소수자 동아리 등록이 갖는 의미는 남다르다’며 그 전부터 등록을 원했던 Cue The Felix의 신규 등록 절차를 발의했다. Cue The Felix 신규 동아리 등록 시기에 대한 의결은 정족수 69명 중 △찬성 18명 △반대 46명 △기권 5명으로 다음 학기로 미뤄졌다. 주된 이유로는 신규 등록 기간이 2학기 초로 미뤄져 동아리 신규 등록을 원하는 다른 모임과 형평성에 있어서 어긋난다는 것이었다. 건국기독학생연합 김건일(사범대·수교4) 회장은 “성소수자를 반대하는 것이 아니라 다른 신규 등록을 원하는 모임들과 같이 등록을 진행하는 것이 형평성에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반해 건국검사회 김상진(상경대·응통4) 회장은 “Cue The Felix가 1학기 때 동아리 등록을 하지 못한 것은 동연을 비대위로 만든 동아리들의 책임이므로 이번에 진행해야 한다”고 전했다.

 

다음으로 KT 도어락 설치 여부에 대한 의결이 있었다. 학생복지처 이종호 주임은 “현재 동아리방에 달려있는 도어락 같은 경우에는 설치한 지 오래돼 절반 정도가 마스터기로 열리지 않는다”며 “화재가 났을 때 위험사항이 발생할 수 있으니 KT 도어락으로 교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마르크스주의로 세상보기 김무석(수의대·수의4) 회장은 “마스터키가 안 되면 동일한 제품으로 교체하면 된다”며 “KT 도어락으로 교체하면 나중에 본부 측 편의대로 학생자치권을 침해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해당 안건은 정족수 42명 중 △찬성 14명 △반대 22명 △기권 5명으로 부결됐다.

 

 

이용우 기자 a6331602@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1 우리 동네 서점엔 00가 있다 00가 있는 서점 6 [1] file 건대신문 06.10 310
100 우리는 왜 대학에 왔는가 - 대2병 환자편(4/4) [1] file 건대신문 06.10 512
99 스마트폰의 우리의 사고를 바꾸고 있다 [2] file 건대신문 06.10 220
98 위로의 소리, 고려 아리랑: 천산의 디바 [2] file 건대신문 06.10 226
97 진단: 우리대학 비정규직 청소노동자의 현실 [1] file 건대신문 06.08 279
96 청春어람은 청출어람을 했는가 -제 49대 총학생회 청春어람 공약 점검 [1] 건대신문 06.08 297
» 2017 상반기 전체동아리대표자회의 열려 건대신문 06.08 143
94 미리 가 본 대학생활, 고교생 대상 전공안내 프로그램 열려 [1] 건대신문 06.08 181
93 ‘교육을 위한 보육’ 대학교 직장 내 어린이집 설치 미이행률 30%, 우리대학은 대안마련 중 건대신문 06.08 145
92 1학기 강의평가 6월 8일부터 3주간 진행 건대신문 06.08 142
91 남자는 미술과 어울리지 않는다, 공장에서 여성은 뽑지 않는다? -‘공대생은 남자, 미대생은 여자’ 클리셰… 점차 깨져 간다 [1] 건대신문 05.24 337
90 우리는 왜 대학에 왔는가 - 유학생편(3/4) [2] file 건대신문 05.24 470
89 “꿈을 유기하지 마세요” … 따끈따끈한 신인 웹툰 작가, ‘꿈나무’를 만나다 [1] 건대신문 05.24 258
88 스펙보다는 권익증진에 시선을 맞춘 우리대학 학생모임 [2] 건대신문 05.24 255
87 우리대학, 대단과제 체제로 학사 구조개편 결정 -내년부터 단과대학 2개와 학과 4개 축소, 구성원간 소통부족으로 내홍 겪기도 … file 건대신문 05.21 486
86 공무원 시험 및 전문직 자격증 지원자 증가, 예산 등 지원책 마련 필요 건대신문 05.21 313
85 2017 상반기 임시전체학생대표자회의 열려 [1] 건대신문 05.21 144
84 장학금과 학점 두 마리 토끼 알고 잡자! [1] 건대신문 05.21 358
83 2017 축제 KU DAY...성황리에 마쳐 건대신문 05.21 171
82 유자은 신임이사장 취임 [1] 건대신문 05.21 19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ponsored

KUNG을 후원해주시고 있는 업체입니다.